‘페이스오브아시아’에서 ‘케이프렌즈’로 위촉된 27개국 대표모델들

한국방문위원회(위원장 박삼구)가 지난 6월23일(금)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아시아모델페스티벌 ‘페이스오브아시아(Face of Asia)’ 에서 아시아 27명 대표 모델을 ‘2016-2018 한국 방문의 해’를 알리는 명예홍보대사인 ‘케이프랜즈(K-Friends)’로 위촉했다.

‘Face of Asia’는 아시아 각 국 예선에서 뽑힌 모델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결선행사로 올해 12회였다. 일본, 중국, 홍콩, 싱가포르, 태국 등 아시아 주요27개 국가의 대표 모델 100여명이 참가했다.

이들은 ‘케이프랜즈’ 선정을 위한 사전 미션으로 위원회에서 출시한 외국인 전용 교통관광카드인 ‘코리아투어카드’를 이용, 한국의 주요 관광지는 물론 쇼핑, 한류콘텐츠, 문화체험 등을 즐기고, 이를 자신의 SNS를 통해 적극적으로 소개하는 등 ‘2016-2018 한국 방문의 해’ 캠페인과 ‘코리아 투어카드’를 알리는 활동을 했다.

‘케이프랜즈’로 위촉된 27개국 대표모델들은 향후 한국의 문화, 관광, 한류, 뷰티 등 다양한 매력을 본국에 전파하고 한국 방문의 해를 알리는 역할을 할 예정이다.

위원회 정주영 마케팅팀장은 “이번 위촉을 계기로 아시아 전역으로 ‘2016-2018 한국 방문의 해’를 좀 더 친근하게 알릴 수 있을 것이다”라며 “앞으로 더 많은 외국인 관광객이 한국을 방문하고, 즐거운 추억을 만들 수 있도록 위촉된 친구들이 다리 역할을 해줄 것이라 기대한다”고 밝혔다.